대전시, 뿌리산업 집중 육성
상태바
대전시, 뿌리산업 집중 육성
  • 송영훈 기자
  • 승인 2020.07.29 17: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5년까지 590억원 투입 특화단지 지정
관련 기업 100개 유치 1500여명 고용창출
평촌지구 도시개발 사업. 사진-=대전시 제공
대전시 대덕구 평촌지구 도시개발 사업. 사진-=대전시 제공

 

대전시가 뿌리산업 육성을 위해 2025년까지 590억원을 투입해 특화단지 지정, 기술개발 공정혁신 시장창출 혁신역량 강화 등 4대 전략 14개 과제를 추진한다. 

시는 대덕구 평촌동 도시개발사업 지구를 뿌리산업 특화단지로 지정하고, 관련 기업의 입주를 유도해 기술집약적 기계장비·부품 제조단지를 조성할 계획이다.

시는 특화단지에 가칭 엔지니어링 센터도 건립해 디지털 기술을 접목한 정밀금형·정밀가공 등 지역특화 뿌리기술의 혁신과 기업육성을 체계적으로 지원한다.

대전시 뿌리산업 육성 및 지원 조례를 제정해 뿌리산업 육성을 위한 법적 근거도 마련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2025년까지 현재 7개 기업인 뿌리기술 전문기업을 21개로 늘리고, 매출액 2조3000억원과 1533명의 고용창출, 기계부품 엔지니어링 등 뿌리산업 관련 기업 100개를 유치한다는 것이다.

시는 뿌리산업 육성정책 추진을 통해 충청이남 제조용역을 흡수해 제조업 생산액이 증가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