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세천근린공원 확대 조성
상태바
대전시, 세천근린공원 확대 조성
  • 젠미디어
  • 승인 2020.08.07 16: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비 10억 확보 휴식공간, 초화원, 주차장 등 갖추기로
대전 세천근린공원 확대 조성사업 조감도. 사진=대전시 제공
대전 세천근린공원 확대 조성사업 조감도. 사진=대전시 제공

대전시가 내년도 ‘개발제한구역 내 생활공원 공모 사업’으로 세천근린공원 확대 조성 사업이 선정돼 국비 10억 원을 지원받는다. 

시는 그동안 개발제한구역 내 장기미집행 공원 시설을 해소하기 위해 지난 4월 세천근린공원 확대 조성 사업을 국토교통부 공모 사업에 신청한 바 있다.

이에 따라 편의시설이 부족한 세천근린공원은 국비 포함 총 사업비 15억 원을 투입해  휴식 공간, 초화원, 주차장, 화장실 등을 갖추게 된다.

임묵 대전시 환경녹지국장은 "식장산은 연간 50만 명이 찾고 있지만 편의시설이 부족해 탐방객들이 불편을 겪어왔다"며 "해묵은 지역 주민 숙원사업으로 가족과 연인들이 자연 속 편안한 추억을 남길 수 있는 공간이자 다시 찾고 싶은 장소가 될 수 있도록 조성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