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누리, 1차 달 임무궤도 진입기동 정상 수행
상태바
다누리, 1차 달 임무궤도 진입기동 정상 수행
  • 김형달 기자
  • 승인 2022.12.21 09: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다누리' 달 궤도선 임무 탑재체
'다누리' 달 궤도선 임무 탑재체

한국항공우주연구원(원장 이상률, 이하 항우연)은 17일 새벽 2시 45분경 다누리의 1차 임무궤도 진입기동(이하 진입기동)을 계획대로 정상 수행했다.

1차 진입기동은 다누리가 달의 중력에 안정적으로 포획되어, 달을 지나치지 않도록 하는 가장 중요한 기동이었다.

달 임무궤도 진입기동(LOI, Lunar Orbit Insertion)은 다누리를 달 임무궤도(달 상공 100km 원궤도)에 안착시키기 위해 추력기를 사용해 속도를 줄이는 기동이다.

항우연은 1차 진입기동 후 약 2일간의 궤도정보 분석을 통해 19일 목표한 속도 감속(8000km/h → 7500km/h) 및 타원궤도 진입을 달성, 다누리가 달의 중력에 안정적으로 포획된 것을 확인했다.

항우연 연구진은 “다누리가 달 중력에 포획되어 달 궤도를 도는 진정한 ‘달 궤도선(Lunar Orbiter)’이 되었다”고 밝혔다. 

이후 4차례의 진입기동(2~5차)을 계획대로 진행할 예정이며, 달 임무궤도(달 상공 100km 원궤도) 안착의 최종 성공여부는 마지막 진입기동(5차, 12.28) 후 약 1일간의 데이터분석을 통해 오는 29일 확인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