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일본에 상표 출원 전 '상품명칭' 확인 필수
상태바
중국·일본에 상표 출원 전 '상품명칭' 확인 필수
  • 김형달 기자
  • 승인 2021.03.12 11: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 중 일 상품명칭 및 유사군 코드 비교목록 홈페이지 공개
니스(NICE) 상품목록에 대한 한・중・일 유사군 코드 교환 목록(예시)
니스(NICE) 상품목록에 대한 한・중・일 유사군 코드 교환 목록(예시)

특허청(청장 김용래)은 2020년도 니스(NICE) 국제상품 분류기준을 반영한 한‧중‧일 3국의 상품명칭 및 유사군 코드 비교 목록을  누리집을(www.kipo.go.kr) 통해 12일부터 제공한다고 밝혔다.

니스(NICE) 국제상품분류기준은 표장의 등록을 위한 상품·서비스업의 국제 분류에 관한 니스협정(NICE Agreement)에 따라 정해진 국제상품분류제도이다. 

유사군 코드는 상품심사의 효율성을 높이고자 한・중・일 3국에서 상품 간 유사여부 추정기준이나 참고자료로 활용하는 상품분류 제도이다. 

각 국의 유사군 코드는 상품의 속성 및 거래실정에 대한 인식 등의 차이가 있을 수 있기 때문에 동일한 상품이라 하더라도 서로 다르게 부여될 수 있다. 

이 경우 우리나라에서는 인정 가능한 상품 명칭이 다른 나라에서는 불인정되어 상표등록이 거절될 수 있으므로 주의를 요한다.

특허청에서는 지난 2016년 한・일 상표전문가회의에서 한・일 유사군 코드 비교연구 사업을 실시하기로 합의하고 2017년부터 2019년까지 3차에 걸쳐 한・일 유사군 코드 체계를 비교 연구하여 그 결과를 홈페이지에 공개한바 있다.  

이번 유사군 코드 공개 목록은 중국이 동 사업 참여에 합의함에 따라 지금까지 추진해 오던 한・일 양국의 유사군 코드 비교목록에 중국을 추가하여 3국의 유사군 코드를 한 눈에 비교할 수 있도록 작성한 것으로 2020년 니스 국제상품분류 개정사항을 반영했다.
    
특허청 목성호 상표디자인심사국장은 “한・중・일 유사군 코드 비교목록이 중국이나 일본에 상표를 출원하고자 하는 우리출원인에게 지정상품에 대한 거절이유를 사전에 예측하여 대비할 수 있도록 가이드라인을 제시해 줄 것”이라며 “앞으로도 원활하고 신속한 해외상표권 확보를 위해 지속적인 지원 정책을 추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한‧중‧일 유사군 코드 비교목록의 세부 내용은 특허청 홈페이지(www.kipo.go.kr>지식재산제도>분류코드조회>상품분류코드>주요국 상품조회(검색))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