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험실 기술, 창업의 문을 두드리다!
상태바
실험실 기술, 창업의 문을 두드리다!
  • 김형달 기자
  • 승인 2021.02.16 11: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실험실창업 페스티벌 'LAB Start-up 2021' 16~18일 3일간 온라인 개최
성과전시와 경연대회, 국내외 창업가 명사 강연·대담 등 운영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최기영, 이하 과기정통부)16일부터 18일까지 3일간 실험실창업 페스티벌 ‘LAB Start-up 2021’온라인으로 개최한다.

과기정통부가 주최하고 한국연구재단, 한국청년기업가정신재단이 주관하는 이번 행사는 실험실창업팀, 국내·외 유명 창업가, VC(벤처캐피탈), 액셀러레이터 등이 참석해 지난 1년간 과기정통부 대학창업지원 사업을 통해 창업에 도전한 학생들의 창업성과를 공유하고 대학창업 활성화를 위한 다양한 의견을 나눈다.

이번 행사는 실험실 기술, 창업의 문을 두드리다!’라는 주제로 국민 모두가 어디서나 쉽게 다양한 실험실창업 프로그램에 참여하고 즐길 수 있도록 모든 콘텐츠가 영상으로 제공되며, 행사기간 동안 실험실창업 성과전시와 모의투자, 창업팀 비즈니스 모델 매칭과 경연대회, 국내외 창업가 명사 강연·대담 등을 매일 새롭게 만나볼 수 있다.

이번 행사는 국민 투자자 성장 사다리 글로벌 시선 등 3개 주제로 나눠 진행된다.

먼저 국민 투자자에서는 대국민 고객탐색을 주제로 일반국민이 잠재고객이 되어 창업아이템을 평가하고 의견을 제시하는 !나두 투자자경진대회를 개최한다.

99개 실험실창업 성과를 온라인플랫폼에 전시하고 이를 관람한 일반국민들이 모의 크라우드 펀딩방식으로 가상캐시를 투자해 투자금액 순으로 우수팀(7개팀)을 선발하는 방식으로 진행되며, 시장에서 성공가능성이 높은 원석을 발견할 수 있는 의미 있는 기획이다.

두 번째 성장사다리는 17, 18일 양일간 창업팀-투자자 간 쌍방향 네트워크를 주제로 다양한 경연프로그램을 개최하며, 창업기술이 시장에 진입할 수 있는 기회의 장을 제공한다.

17일 예정된 시니어 Biz-up’8개 선배창업팀(2019년 이전 교육)VC 앞에서 사업 아이템을 발표토록 하여 투자를 유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18일에는 카카오벤처스 등 국내 투자전문기관의 전문가가 심사위원으로 참여하는 IR경연무대인 랩스타트업 배틀 개최해 우수 창업팀(5개팀)을 선발한다.

세 번째 18일 열리는 글로벌 시선은 대학 창업 활성화 방안을 모색하기 위한 프로그램을 통해 국내외 창업가 선배의 성공노하우를 공유하고, 예비창업가들의 사기를 북돋운다.

우선 국내 유망 실험실창업가가 참여하는 스타트업Live’에서는 퀀타매트릭스의 권성훈 대표이사와 고바이오랩의 고광표 대표이사가 실험실창업 경험과 투자유치 노하우, 예비 창업자에게 당부하고 싶은 이야기 등을 전한다.

이어지는 스타트업 Talk’에서는 과기정통부 정병선 제1차관과 글로벌 무대에서 활동 중인 창업리더들이 한 자리(온라인)에 모여, 창업의 성공과 실패 경험을 토대로 대학창업 활성화 방안을 모색한다.

과기정통부 최기영 장관은 환영사에서 대학 창업의 활성화는 청년의 삶에 활력을 불어넣고, 미래에 대한 꿈과 희망을 키우는 돌파구라며 창업에 대한 호기심과 열정이 있는 대학의 청년들이 누구나, 실패의 부담 없이, 창업을 경험하고 도전할 수 있도록 창업의 시작부터 성공까지 함께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