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공동주택 모범관리단지 2개 단지 선정
상태바
대전시, 공동주택 모범관리단지 2개 단지 선정
  • 송영훈 기자
  • 승인 2020.09.15 17: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시가 2020년 공동주택 모범관리단지로 중구 태평동 버드내마을아파트와 유성구 전민동 삼성푸른아파트를 선정했다.

대전시 공동주택 모범관리단지 선정위원회에서 △일반관리 △시설안전 및 유지관리 △공동체 활성화 △재활용 및 에너지절약 △우수사례 5개 분야 18개 평가항목에 대한 서류와 현장 평가를 통해 단지 규모별 평균 최고 점수 단지를 모범관리단지로 선정했다.

최우수평가를 받은 버드내마을아파트는 1000세대 이상 규모로 일반관리분야 등 5개 분야에서 골고루 심사위원들로부터 좋은 평가를 받았다.

500세대에서 100세대미만 규모에서는 경합으로 삼성푸른아파트가 시설유지관리분야에서 탁월한 평가를 받아 함께 선정됐다.

시는 이번에 선정된 2개 단지에 대해 9월말까지 국토교통부장관이 선정하는 우수관리 단지로 추천하고 10월 중 모범관리단지를 인증하는 인증패(동판)를 수여할 예정이다.

내년도 대전시 노후공동주택 공용시설 지원 사업 선정 시 우선 선정토록 가점을 부여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