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CI·BI 등 초기 창업기업 브랜딩 지원
상태바
대전시, CI·BI 등 초기 창업기업 브랜딩 지원
  • 김찬혁 기자
  • 승인 2020.03.23 11: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품디자인·캐릭터디자인 등 제작지원…기업 당 최대 1000만원
5월 9일까지 참여기업 모집…홈페이지 지원·비대면 방식 평가
2019년 브랜드 패키지 지원사업 '패키지 디자인' 결과물 이미지. 대전시 제공
2019년 브랜드 패키지 지원사업 '패키지 디자인' 결과물 이미지. 대전시 제공

23일 대전시는 오는 5월 9일까지 초기 창업기업의 제품 및 브랜드 이미지를 구축하는 ‘브랜드 패키지 지원 사업’의 참여기업을 모집한다고 밝혔다. 

브랜드 패키지 지원 사업은 창업 후 7년 이내 초기 창업 기업의 이미지를 구축하고 제품의 가치를 향상시켜 경쟁력을 확보하기 위해 시가 추진하는 사업이다.

부문별 지원분야는 △제품 디자인 △기업이미지(CI·Corporate Identity) △브랜드이미지(BI·Brand Identity) △캐릭터 디자인 △포장·용기 등 패키지 디자인으로, 초기 제품의 디자인이 필요하거나 신제품 디자인이 필요한 기업이면 지원할 수 있다.

선정규모는 20개사 내외로 기업 당 최대 1000만 원까지 지원한다. 선정된 기업은 기업부담금 20%를 부담하게 된다. 다만, 2019년도에 지원받은 기업은 제외된다.

자세한 모집 공고와 접수는 사업 수행기관인 대전경제통상진흥원 홈페이지에서 할 수 있으며, 코로나19와 관련해 비대면 방식의 평가로 진행된다.

정재용 대전시 기업창업지원과장은 “기업의 브랜드를 만드는 것은 기업의 비전과 가치를 함축적으로 담아내며 타사와의 차별화를 통해 성공과 매출을 결정짓는 중요한 과정”이라며 “우리 지역 창업기업의 브랜드와 제품이 세계 시장에서도 인정받을 수 있도록 지원을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