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중소기업육성자금 3200억 원 지원한다
상태바
대전시, 중소기업육성자금 3200억 원 지원한다
  • 김찬혁 기자
  • 승인 2020.01.16 11: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영안정자금·창업 및 경쟁력강화사업자금 등 지원
중소기업지원포털사이트 ‘대전비즈’서 온라인 접수
10일 대전시는 오는 16일 유성구 전민동 케이티(KT) 대덕2연구센터에서 ‘대전창업성장캠퍼스’ 개소식을 가질 예정이라고 밝혔다.<br>
대전시청 전경

16일 대전시는 지역 중소기업의 자금난 해소 및 경영안정 등을 위해 2020년 중소기업육성자금을 신청받는다고 밝혔다. 중소기업지원포털사이트 ‘대전비즈’를 통해 온라인으로 접수할 수 있다. 

중소기업육성자금 분야별 지원 금액은 △중소기업이 인건비나 관리비 등 운전자금이 부족할 때 사용할 수 있는 ‘경영안정자금’ 2300억 원 △공장을 이전하거나 시설투자 자금이 필요한 기업이 쓸 수 있는 ‘창업 및 경쟁력강화사업자금’ 500억 원 △제품생산 부품이나 원자재 구입자금이 부족해 애로를 겪는 기업을 지원하기 위한 ‘구매조건 생산지원자금’ 400억 원 등이다.

경영안전자금과 창업 및 경쟁력강화사업자금은 은행 대출시 발생되는 이자 중 일정부분을 보전해 주는 자금으로 각각 융자액의 2%~3%와 1%~2% 이자차액을 시에서 지원한다.

구매조건 생산지원자금의 경우 국내와 수출납품에 따른 원자재 구입을 위해 상반기 250억 원 하반기 150억 원으로 운용하며, 기업부담 금리는 분기별 변동금리이며 1분기 1.37%이다.

아울러 우수기술을 보유했으나 담보부족으로 어려움을 겪는 기업에 대해서는 시가 기술신용평가 보증을 강화해 기술보증기금이나 신용보증기금의 보증금액을 전액(한도 5억 원) 지원한다. 시 지정 유망중소기업, 벤처기업, 특허 등록기업, 국내 신기술 등록기업 등에 해당된다면 기술신용평가에 소요되는 수수료도 건당 10만원 지원받을 수 있다. 

각종 중소기업육성자금은 대전경제통상진흥원 중소기업지원 포털사이트 대전비즈(http://www.djba.or.kr)에서 자금 소진 시까지 연중 접수 가능하다.

대전시 유세종 일자리경제국장은 “경기부진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기업에 경영안정과 일자리 창출에 활력을 붙어 넣을 수 있도록 정책자금을 지원한다”며 “지역 중소기업의 제품 전시회, 수출상담회, 해외시장 수출능력 배양, 역량강화 등 수출성과를 위한 마케팅 지원, 국내외 판로 확대 등을 위해 다각적으로 지원하고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